경기일보로고
남양주시 대형 주차장 갖춘 늘을 중앙공원 내달 개장
지역사회 남양주시

남양주시 대형 주차장 갖춘 늘을 중앙공원 내달 개장

늘을중앙공원 조감도.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 호평동에 대규모 주차장을 갖춘 도심공원이 다음달 개장된다.

15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시는 예산 448억7천200만원을 들여 공원조성계획 수립 12년 만에 호평동 218-3번지 일원 1만7천81㎡에 늘을 중앙공원을 조성 중이다.

해당 공원에는 다목적 광장과 지하 주차장, 생태학습장, 바닥분수, 산책로 등 다양한 시설을 갖췄다. 특히 공원 주차장은 연면적 9천17.83㎡로 지하 1층에 120면, 지하 2층에 125면 등 모두 245면 규모다.

지역에는 현재 공원 262곳이 있지만 도심 공원 지하에 이처럼 큰 규모로 주차장이 조성되는 건 늘을 중앙공원이 처음이다.

주차장은 지난해 3월 착공해 지난달 30일 준공됐다. 공원은 지난 2020년 5월 착공한 뒤 오는 23일 준공될 예정이다. 시는 준공검사를 완료한 뒤 다음달 초 문을 연다는 계획이다.

늘을 중앙공원이 문을 열기까지의 과정은 순탄찮았다. 앞서 시는 지난 2010년 6월 시설 결정과 실시계획 등 행정절차를 추진했지만 일부 점유시설 철거가 이뤄지지 않아 소송까지 제기되면서 지연되는 어려움을 겪었다.

이 때문에 당초 지난 6월 개장할 계획이었으나 개장일이 3개월 가량 지연됐다.

시 관계자는 “호만천과 연계된 수변공원 조성에 따른 여가와 휴식공간 제공으로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남양주=유창재·이대현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