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동두천 지행동 빌라 뒤편 축대 붕괴…인명피해 없어
지역사회 동두천시

동두천 지행동 빌라 뒤편 축대 붕괴…인명피해 없어

지난 1일 오후 3시55분께 동두천시 지행동의 한 빌라 뒤편에서 8m가량 축대가 무너져내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빌라 뒤편 주차장에 450㎥가량의 토사가 유출돼 차량 1대가 매몰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시는 굴삭기 등 중장비를 투입해 유출된 토사를 처리하는 한편 방수포와 임시 방호벽 등을 설치했다.

추가 붕괴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사고현장에 직원을 배치, 당분 간 상주하도록 했다.

이 사고는 최근 동두천에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발생했다.

동두천지역에는 지난달 31일 91.2㎜, 지난 1일 65.9㎜ 등의 비가 내렸다.

동두천=송진의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