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수도권 최대 숲체험 동두천 ‘놀자숲’ 1년만에 재개장
지역사회 동두천시

수도권 최대 숲체험 동두천 ‘놀자숲’ 1년만에 재개장

image
수도권 최대 숲체험 시설 동두천 ‘놀자숲’

수도권 최대의 숲체험 시설인 동두천 ‘놀자숲’이 휴장 1년만에 재개장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는 놀자숲의 효율적인 관리와 운영을 위해 최근 ㈜펀포레스트와 3년간 관리운영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운영업체는 코로나19 관련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아래 운영요원에 대한 교육과 내부 체험시설에 대한 테스트 등 개장 운영을 위한 제반 준비를 마치고 오는 28일 재개장에 돌입한다.

박형덕 동두천시장은 “지속적인 홍보, 시설 보완 등을 통해 이용객 저변 확대와 건전한 여가활동 촉진에 기여토록 하겠다”며 “시를 대표하는 관광 시설로 자리매김하는데 노력하겠다”고말했다.

한편, 동두천시 탑동동에 위치한 놀자숲은 18만㎡의 부지에 조성된 계절과 날씨, 연령에 상관없이 즐길 수 있는 전천후 숲체험 시설로 실내에는 ▲ 펀클라임 ▲네트 어드벤처 ▲에어리얼 로프코스 ▲슬라이드 등이 조성되어 있다. 실외에는 ▲익스트림 슬라이드 ▲네트 어드벤처 ▲트리하우스 등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자연 속에서 즐길 수 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