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빛나는 문화유산] 신재 한상경 영정
오피니언 빛나는 문화유산

[빛나는 문화유산] 신재 한상경 영정

image

고려 말 조선 초의 문신인 한상경(韓尙敬, 1360∼1425)의 영정(影幀)이다.

‘한상경 영정’에는 조선 초기의 초상화 양식이 잘 반영돼 있다. 관모의 양각이 아래로 내려온 모양, 흉배가 없는 담홍색 단령, 등받이가 없는 접이식 의자인 승상(繩牀) 등이 그러한 단서다. 이 초상은 여러 가지 단서로 볼 때 17세기에 베껴 그린 이모본(移模本)이지만, 표현상의 요소는 15세기를 대표할 단서를 갖고 있다. 화폭의 왼편 상단에는 표제가 있다.

한상경의 영정은 복식에 있어서 고려 말 조선 초의 형식을 보여주고 있으며, 이모할 당시의 시대색을 반영한 17세기의 이모본이다.

문화재청 제공

● 외부 필진의 기고는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