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지하철 4호선 금정역~선바위역 출근시간 3시간반 운행 멈춰
지역사회 군포시

지하철 4호선 금정역~선바위역 출근시간 3시간반 운행 멈춰

image
수도권 전철 4호선 금정역 앞 버스정류장에 시민들이 버스를 기다리고 있다. 독자 제공

21일 오전 6시22분께 수도권 전철 4호선 금정역에서 선바위역 사이를 지나는 열차 3대에 단전이 발생, 3시간 30여분 동안 운행이 중단돼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금정역 측은 운행중단으로 인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승객에게 수도권 전철 1호선 환승과 버스 등을 이용해 줄 것을 안내했다.

이 때문에 전철을 이용하려던 많은 시민이 금정역앞 버스승강장에 몰리면서 혼잡을 빚었다.

한편 금정역에서 선바위역 방향 상행선은 오전 9시50분께부터 정상 운영이 시작됐다.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