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빛나는 문화유산] 김중만장군사패교지
오피니언 빛나는 문화유산

[빛나는 문화유산] 김중만장군사패교지

김중만장군사패교지는 조선 영조 4년(1728)에 무신 김중만에게 이인좌와 정인량의 반란을 평정한 공로로 분무공신 2등에 봉한다는 공신록 1점과 교지 2점으로 구성됐다. 1728년 7월에 작성됐고 1등 공신 1인, 2등 공신 7인, 3등 공신 7 인 등 총 15인의 공신명단과 포상 내용이 기록돼 있다. 각 공신의 명단 위에는 흰색 부전지를 붙여서 이름을 가렸다. 뒷 면 마지막 부분에는 황색 부전지에 “李善行製 崔重大書”라고 기록해 글을 짓고 쓴 사람을 확인할 수 있다.

문화재청 제공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