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부천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현장 훈련 시행
지역사회 부천시

부천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현장 훈련 시행

2022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20개 기관 250여 명 참여 및 장비 60여 대 동원

image
부천시는 11월 23일 조용익 시장(재난안전대책본부장) 주재로 도당동 소재 DB하이텍(주) 부천공장에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 현장훈련을 실시했다

부천시는 23일 조용익 시장(재난안전대책본부장) 주재로 도당동 소재 DB하이텍(주) 부천공장에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 현장 훈련했다.

이번 훈련은 ‘2022년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의 하나로 유해화학물질을 취급하는 사업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규모 누출사고를 대비한 실전훈련으로, DB하이텍(주) 가스저장소에서 운반작업 중 유해가스가 누출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경기도, 부천소방서, 부천 원미·소사·오정경찰서, 군부대, 민간단체 등 20개 기관(단체) 250여 명이 참여했으며, 소방차량, 화생방 제독 차량, 방수드론 등 장비 60여 대가 동원됐다.

image
부천시는 11월 23일 조용익 시장(재난안전대책본부장) 주재로 도당동 소재 DB하이텍(주) 부천공장에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 현장훈련을 실시했다.

특히, 관계기관 간 합동훈련을 통해 주변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인적 재난 대비 다중이용시설 행동요령 교육, 안전문화운동 캠페인을 함께 해 재난 발생을 대비한 협력체계를 강화했다.

조용익 시장은 “재난은 결코 우리의 준비를 기다려 주지 않고, 미리 대비하고 준비해야 한다”라면서 “계속적이고 반복적인 훈련이 필요하다. 예기치 않은 재난 상황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의 훈련을 시행하겠다”라고 말했다.

부천=김종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