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송민섭 끝내기’ KT, KIA와 연습경기서 오프시즌 첫 승
스포츠 kt wiz

‘송민섭 끝내기’ KT, KIA와 연습경기서 오프시즌 첫 승

2회 4실점 후 투수진 무실점 쾌투…9회 상대 연속 실책 묶어 5-4 역전승

프로야구 KT 위즈가 KIA와의 연습경기서 짜릿한 역전승으로 오프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KT는 5일 부산 기장현대차드림볼파크서 열린 KIA와의 연습경기서 3회부터 연속 무실점을 기록한 투수진의 릴레이 호투와 9회 상대 실책에 송민섭의 끝내기 안타를 묶어 5대4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KT는 지난 1일과 3일 두산과의 연습경기서 2연패 이후 첫 승리를 맛봤다.

KT는 선발 배제성이 2회 선두타자 소크라테스 브리토에게 우중월 솔로포를 허용한 뒤, 이창진에게 3루수 실책성 좌전 안타를 내줬고 후속타자 류지혁에게 유격수 앞 병살타를 유도해내 위기를 넘기는 듯 했지만 권동진의 송구 실책으로 무사 2,3루 위기에 몰렸다.

그리고 김민식의 1루앞 내야 안타로 추가 점수를 내줬고 윤도현에게 우전 적시타를 맞아 0대3으로 점수차가 벌어졌다. 고종욱을 2루수 앞 땅볼로 잡아냈지만, 이어진 1사 1,3루서 바뀐 투수 이정현이 김도영에게 볼넷을 내줘 1사 만루 위기를 자초했고 최형우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4점째를 허용했다.

반격에 나선 KT는 4회 KIA 투수 이승재를 상대로 1사 후 오윤석이 볼넷으로 출루한 뒤 신본기가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문상철이 볼넷을 골라 만든 2사 1,2루서 홍현빈이 3유간 적시타를 때려 1점을 만회했다.

KT는 7회에도 1사 후 상대 투수 박건우에게 홍현빈이 볼넷을 골라냈고, 안현민의 좌전 안타로 1사 1,3루 기회를 만들었다. 후속타자 김민혁 타석서 1루주자 안현민이 도루를 성공해 만든 1사 2,3루서 김민혁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2대4까지 쫓아갔다.

이어 9회말 마지막 공격서 KT는 장재혁을 상대로 1사 후 홍현빈이 2루 실책으로 출루한 뒤 안현민이 1타점 우월 2루타를 터뜨려 1점차까지 쫓아갔다. 그리고 김민혁의 땅볼 타구를 상대 유격수 김도영이 다시 포구 실책을 범해 1사 1,3루 기회를 이어갔다.

하지만 KT는 김병희가 유격수 땅볼을 때려 기회가 무산되는 듯 했지만, 김도영이 2연속 실책을 범하며 동점을 만들었다. 계속된 1사 1,2루서 송민섭이 끝내기 중월 2루타를 터뜨려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권재민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