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박인비, 박성현에 29표 차 신승…LPGA 10년 최고선수 4강행
스포츠 골프

박인비, 박성현에 29표 차 신승…LPGA 10년 최고선수 4강행

▲ 박인비.경기일보 DB

‘골프 여제’ 박인비(31ㆍ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 4강에 진출했다.

박인비는 14일 LPGA 투어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 2회전 결과 50.33%를 받아 박성현(26ㆍ솔레어)을 29표 차로 따돌리고 준결승에 진출,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을 8강서 제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와 결승행을 다툰다.

LPGA 투어는 “트위터 팬 투표에서는 박인비가 이겼고,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는 박성현이 앞섰다”고 밝혔다.

한편, LPGA 투어는 최근 10년간 각종 대회 성적과 솔하임컵, UL 인터내셔널 크라운 등 팀 대항전 출전 경력 등을 토대로 지난달 말 후보 16명을 선정, 토너먼트 방식으로 팬 투표를 실시하고 있다.

남은 4강 티켓 두 장은 쩡야니(대만)-고진영(24ㆍ하이트진로), 브룩 헨더슨(캐나다)-렉시 톰프슨(미국) 팬 투표 승자에게 돌아간다.

4강 팬 투표는 한국 시간으로 2020년 1월 2∼3일에 진행되고 결승 팬 투표는 1월 7일부터 이틀간 이어진다.황선학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