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이다겸 정밀착륙 은메달…이철수는 동메달
스포츠 아시안게임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이다겸 정밀착륙 은메달…이철수는 동메달

▲ 23일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여자 정밀착륙에서 이다겸이 착지를 시도하고 있다.연합뉴스
▲ 23일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여자 정밀착륙에서 이다겸이 착지를 시도하고 있다.연합뉴스

 

한국 패러글라이딩의 ‘간판’ 이다겸(28)이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여자 정밀착륙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다겸은 23일 인도네시아 웨스트 자바의 푼칵에서 열린 정밀착륙 여자 개인전에서 10라운드 합계 98로 푸총 눈나팟(태국ㆍ77)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이다겸은 지난해 일본이 케다야마 챔피언십에서 1위를 차지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 23일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남자 정밀착륙에서 이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연합뉴스
▲ 23일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패러글라이딩 남자 정밀착륙에서 이철수가 경기를 펼치고 있다.연합뉴스

정밀착륙은 10번을 뛰어 그중 가장 낮은 점수를 제외하고 9번의 착륙점수를 합산해 우승자를 가리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표적에 가까운 곳에 내릴수록 포인트가 적다.

 

이다겸은 3라운드에선 0을 받아 목표한 표적에 정확하게 착륙하는 등 환상적인 낙하기술을 선보이며 2위에 올랐다.

 

또 정밀착륙 남자 개인전에서 이철수(46)는 10라운드 합계 128을 기록하며 메가완토 자프로(인도네시아ㆍ27), 위티탐 지라삭(태국ㆍ47) 다음으로 낮은 점수를 받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로써 한국 패러글라이딩은 아시안게임 첫 정식 종목이 된 이번 대회에서 정밀착륙 남녀 개인전과 단체전에서 은메달 2개와 동메달 2개를 수확하며 값진 성과를 올렸다.

이광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