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아시안게임]‘도마 요정’ 여서정, 예선 1위로 결선 진출
스포츠 아시안게임

[아시안게임]‘도마 요정’ 여서정, 예선 1위로 결선 진출

1,2차 시기 평균 14.450점으로 최고점 기록

▲ 여서정이 2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서널 엑스포(지엑스포)에서 열린 여자 기계체조 단체전 예선 경기에서 도마 종목에 출전해 공중 연기를 펼친 뒤 착지해 밝게 미소짓고 있다.연합뉴스
▲ 여서정이 21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터내서널 엑스포(지엑스포)에서 열린 여자 기계체조 단체전 예선 경기에서 도마 종목에 출전해 공중 연기를 펼친 뒤 착지해 밝게 미소짓고 있다.연합뉴스

‘도마요정’ 여서정(16·경기체고)이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기계체조 여자 도마 예선에서 출전 선수 중 1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1996년 아틀랜타 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여홍철 경희대 교수의 둘째 딸인 여서정은 2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자카르타 국제 전시장(JIEXPO)에서 개인 종목별 예선을 겸한 단체전 예선 도마에서 1, 2차 시기 평균 14.450점을 기록, 변례영(북한ㆍ14.275점), 옥사나 추소비티나(우즈베키스탄·14.200점), 김수정(북한ㆍ13.850점)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여서정은 오는 23일 오후 6시30분에 열리는 결선에 출전, 금빛 연기에 도전한다.

 

이날 여서정은 1차 시기에서 난도 5.8점짜리 기술을 펼쳐 14.600점을 받은 뒤, 2차 시기에선 난도 5.4점짜리 기술로 14.300점을 얻었다.황선학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