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포토에세이] 흰뺨검둥오리의 영역다툼
오피니언 포토에세이

[포토에세이] 흰뺨검둥오리의 영역다툼

추위가 찾아오면서 새들도 민감해지는 듯하다. 안산 화랑유원지 습지에서 흰뺨검둥오리 두마리가 쫓고 쫓기며 영역다툼을 벌이고 있다. 김시범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