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시흥·광주·안양서 서울 오가는 광역버스 신설
경제 경제일반

시흥·광주·안양서 서울 오가는 광역버스 신설

시흥과 광주, 안양에서 서울을 오가는 광역버스가 신설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16일부터 시흥시 6502번, 광주시 3302번 일반광역버스와 안양시 M5556번 M버스(급행광역버스)의 운행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설되는 시흥시 6502번 노선은 시흥 시화이마트에서 서울 사당역까지 운행하는 일반광역버스 노선으로, 평일 기준 오전 5시부터 밤 10시까지 15∼60분 간격으로 하루 35회 운행한다. 상·하행 주요 운행구간은 시화이마트, 건영 4단지, 건영 7차, 한라비발디 1차 등 시흥지역 7개소이며, 서울지역은 사당역으로 직결된다.

광주시 3302번 노선은 광주 고산지구에서 서울 잠실역까지 운행하는 일반광역버스 신설 노선으로, 평일 기준 오전 5시부터 밤 10시30분까지 15∼35분 간격으로 하루 40회 운행한다. 주요 경로는 고산지구, 태전지구, 힐스테이트 7·9단지, e편한세상 등 광주지역 5개소이며, 가락시장, 송파역, 잠실역 등 서울지역 11개소를 경유한다.

안양시 M5556번 노선은 안양 석수3동에서 사당역까지 운행하는 M버스 신설 노선이다. 평일 오전 4시50분부터 밤 11시30분까지 20∼40분 간격으로 하루 37회 운행한다.

국토부는 이번 노선 신설로 시흥과 서울을 잇는 경기 광역버스 노선의 혼잡 상황이 해소되고, 광주·안양 지역은 서울로 진입하기 위해 여러 차례 환승해야 하는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했다.

홍완식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